2019. 7. 19. 07:29

적을 알고 나를 알면 백전백승이라 했는데

적을 모르고 나도 잘 모르니 그 결과는 과연...

 

두고 보나 마나 ?

'살아 가면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온 국민이  (1) 2019.08.08
평화가 왔다는데  (1) 2019.08.01
손자가  (3) 2019.07.19
그게  (1) 2019.06.28
요즘  (3) 2019.06.22
간만에 오니  (5) 2018.03.21
Posted by 오공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orea cebrity 2019.07.19 0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금 좋은하루보내세요 ~
    글 잘 읽고갑니다

  2. 레테레테 2019.07.19 1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글쎄요.
    누군가 승자가 되었겠죠.^^

  3. 영도나그네 2019.07.25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요..
    다시금 손자 병법이 생각나게
    하는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